보건산업진흥원,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 개소
정부투자 인프라 유기적 연계 시너지 효과 기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보건산업육성단은 26일 서울 중구 연세봉래빌딩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에서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 개소식'을 열었다.

김영옥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기획이사는 개회사에서 "오늘 센터가 만들어지기까지 많은 사람이 노고를 아끼지 않았다"며 "앞으로 센터를 중심으로 바이오 산업에 필요한 인력을 키우는데 소홀함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황의수 보건복지부 과장은 "이렇게 모여서 전략센터를 개소해 바이오 산업에 득이 됐으면 한다"며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 개소를 진심으로 축하한다"는 인사를 남겼다.

권범선 동국대일산병원장은 축사에서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는 창업기업이 원하고 필요로 하는 것이 무엇인지 잘 알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의 성공이 우리나라 미래 성장 동력인 바이오 산업의 성공이라 믿는다"며 "개방형실험실은 앞으로도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마무리 지었다.

지역센터 6개 주관기관(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조선대학교, 대전테크노파크,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인천테크노파크) 사업단장들이 자리에 섰다.
지역센터 6개 주관기관(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조선대학교, 대전테크노파크,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인천테크노파크) 사업단장들이 자리에 섰다.

개소식에서는 지역센터 6개 주관기관(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조선대학교, 대전테크노파크,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인천테크노파크) 사업단장이 참여해 지역센터 현판을 수여받았다.

홍유성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팀장은 K-바이오헬스 전략센터 운영계획을 발표했다. 또 개소식 뒤 이철행 보건산업육성단장이 개소 축하영상 상영과 함께 전략센터 공간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메드업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